1888년 런던, 그 땐 낭만이 있었다.

희대의 살인마 '잭 더 리퍼'



할인 정보 참고


2013년 잭더 리퍼를 본 이후로 3년만에 다시 보게 된 '뮤지컬 잭더리퍼'입니다.

저는 서울 디큐브 아트센터에서 관람했는데요.

이젠 대구 부산 울산 등 지방 세곳 공연이 남았네요.




제가 관람한 날의 캐스팅은 '엄기준' 배우님 '김준현' 배우님 가수 '테이'님 등등.

글로리아 역을 하신 '김예원' 배우님 써니에서도 인상깊고 최근 드라마 '질투의 화신'에서도 

밉지만은 않은 캐릭터로 활약 중이신데 뮤지컬까지 하시는 줄은 몰랐습니다.

생각보다 꽤 잘하시더군요.



그 외 항상 무대를 꽉 차게 해주는 앙상블 분들 ~ 



내용은 대충 아실테지만 

희대의 살인마로 아직도 많은 영화 소설 등의 소제가 되고 있는 '잭 더 리퍼' 의 이야기입니다.

멋진 포스터도 한장 찍어봅니다.

(뮤지컬을 보러 가면 사진을 많이 찍을 수가 없습니다.

어찌나 프레임 안에 많은 사람들이 걸리는지.

예전엔 커튼콜이라도 찍어 올렸으나 

요즘은 커튼콜때마저도 쵤영이 안되는 공연이 많아서 결국 이모양입니다.

그렇게 바삐 대충 찍다보니 -원래도 함께 있는 사람들이 신경쓰여 사진을 찍는다고 엄청 공들이진 않지만-

아래 사진처럼 초점 벗어난 사진들이 대부분 -_-;;)



지난번 본 공연에서 잭 역할은 굵은 바리톤 음성으로 요즘은 안방극장까지 접수하신 

'김법래' 배우님이었는데 이번 공연에서는 '테이'님이 맡으셨네요.

'김법래' 배우님만큼 묵직하진 않았지만 '테이'님 나름의 매력있는 캐릭터로 소화하시는 것이

'으앙~ 멋있다앙~~ 펜 할까바~~' ㅋㅋㅋ

두번째 보니 더욱더 쏙쏙 들어오는 내용 

그래서 좀 더 다양하게 느껴볼 수 있었던 공연

뮤지컬이 맡으신 배우님들에 따라 같은 공연이라도 느낌이 많이 달라지는 만큼 

같은 공연을 또 보아도 새롭습니다.

꼭 이리 뒤늦은 포스팅을 하게 되어 

유용한 정보성 보다는 그냥 개인적인 리뷰 수준에 그치는 공연리뷰 포스팅이었습니다.-_-;




남은 지방 공연 정보 

http://ticket.interpark.com/search/ticket.asp?search=%uC7AD%uB354%uB9AC%uD37C



[감성충전(공연리뷰)] - [뮤지컬] 잭 더 리퍼



2013년의 마무리는

돌아온 순수청년 '베르테르'로....

 

 

올해의 끝에서 이번에 소개할 공연은 '베르테르'입니다.

워낙 유명한 작품이고 고전중의 고전이라 모르시는 분은 없을 듯합니다.

이번 공연의 '베르테르'역에는 엄기준배우님과 임태경배우님이 열연해주시고 있고 서울 공연은 연말까지입니다.

(저는 임태경배우님의 '베르테르'를 보았습니다.)

사실 공연을 보러가기는 12월 초에 갔는데 포스팅이 좀 늦었네요^^;;

 

 

 

 

 처음엔 조금 지루한 감이 없지 않았는데 마지막 장면이 너무나 환상적입니다.

공연을 보는 내내 국화꽃 향기가 은은히 퍼지는 것 같은 느낌이었습니다.

공연을 보고 난 후 베르테르보다 카인즈가 훨씬 멋있는 건 저만일까요 -0-;;;

 

 

 

공연장 한쪽엔 엔틱한 분위기의 예쁜 포토존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잔잔하게.. 두근두근... 마지막까지 심장을 두드리던 커트콜입니다.

 

 

 

 

 

 

 

할인정보

 

 

 

스케쥴

 

 

(공연장 정보는 찾아가기 쉬운 곳이라 생략합니다.)

 

 

 

 

 

+ Recent posts